미국 자료 조사 (2017.7.04~08.03) - 텍사스 오스틴에서 텍사스식 바베큐를 먹다 (7/28, 금)


지난 주에는 다운타운에 위치한 유명한 식당(Lambert)에서 텍사스식 바베큐를 먹었으나, 이번에는 후배랑 다른 식당에 갔다. 아주 아담한 동네 BBQ 식당인데 가격 대비 훌륭했다. 평소에 버스를 타고 지나가면서 보았던 곳인데 워싱턴 DC로 떠나기 전날에 드디어 성공.







브리스켓, 립으로 구성된 플레이트 메뉴인데 브리스켓은 부들부들한 맛이 좋다. 양념을 발라서 천천히 훈제하여 만든 요리라는데 텍사스의 유명한 BBQ 요리다. 저녁에는 Baby Back Pork Rib을 먹었다. 고기가 연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단 별로였다. 하지만 동네 BBQ 집이라 가격이 부담되지 않아서 괜찮다. 





존슨 도서관 연구자 전용 공간인 Reading Room에서 자료 조사 연구 일정을 마치고 피곤함이 묻어 나는 표정으로 셀카~ 이로써 로스엔젤레스 닉슨 대통령 도서관에서의 2주, 텍사스 오스틴의 존슨 대통령 도서관에서의 2주, 총 4주의 해외 자료 조사 공식 일정이 모두 끝났다. 

존슨 대통령 도서관에서 연구 마지막 날, Reading Room을 나가기 전에 셀카를 찍었다. 웃으려고 했지만 그 동안의 피로가 얼굴에 그대로 묻어 나오는 듯 쉽지 않았다. 4주간의 공식적인 리서치가 모두 끝나는 순간. 텍사스에서의 여정 끝! 이제 한국으로 돌아가기 전에 워싱턴 D.C.에서 사흘을 보낸다.

Posted by Jason7